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애들은 진짜 다 부모가 하는것을 보면 따라하고 싶어하는걸까


아마도 본능인 것 같다


요새 말문이 트인 지섭이가 어느날 그런다


"아빠 나 크면 아빠처럼..
운전도 하고

요리도 하고

피자도 만들고

고기도 구울꺼야 

아빠가 가르쳐 줘~"


아마도 지섭이 한테는 아빠는 운전하고 요리하고 고기 굽는 사람인가보다



말하는 것 마다 다 따라하는 첫째

그래서

요새따라 말하는게 조심스럽달까

책임감을 느낀달까


그래도 나랑 우리 마누라

애들한테 사랑한다고 많이 말해줘서인지


지 동생보러 이쁘다 사랑한다

수도 없이 말하는 우리 첫째


정말 많이 컸다



      


작년 겨울

아빠 고기 구울때마다 자기도 하고싶다고 난리 치던 지섭이

아빠 거랑 똑같이 생긴 그릴 장난감을 사줬더니 행복해 보인다

Posted by 매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