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어느덧 많이 큰 두 아들들, 2018년에도 건강하고 씩씩하게 자라렴]


# 2018년 새해 계획


# 개요


매년 새해 계획을 요때쯤이면 세우고, 기록으로 남겨 두었다가. 그 다음해가 되면 이시기에 평가 하는 시간을 가지고는 했다. 2010년 부터 쭉 하던 것인데 작년에는 너무 정신이 없는 나머지 하지를 못했다. 그래서 2016, 2017 년의 평가를 간단하게 정리하고 2018년 계획을 기록으로 남겨두고자 한다.


# 2016년 - 2017년 요약


* GOOD

- 요섭이 탄생

- 큰 문제없이 지섭 요섭 잘 성장

* 새로 이사간 집을 관리하는 법을 습득 및 삽질

* 집 Foundation 수리 보강

* 반려견 Glock 입양

* ORNL Staff로 안정적 적응

* 2016 DOE R&D 100 Award 수상

* 영주권 취득

* 활발한 Publication

* 요리 실력 매우 향상

* BAD

* 불규칙적 수면

* 스트레스 관리 실패

* 일시적 고혈압 건강악화

* 금전적 압박

* 형식적 습관적 신앙 생활 

* LDRD Proposal 3개 참여 3개 실패

* 영어 공부 전혀 안함

* 장인어른 장모님 못뵘

* 예측 불가한 지출/사건 발생

* 부인이랑 보내는 시간 줄어듬

* 요리 이외의 취미생활이 사라짐


전반적으로 좋은 일들이 많았던 2016년과 2017년이었지만, 사실 너무 힘들었다. 애 둘을 키우는게 생각보다 만만한 일이 아닌데다가 개까지 입양해놓으니 힘들었다. 또 새로 이사간 집이 관리할 게 생각보다 너무 많았고, 의욕과 다르게 일은 밀리니 성격상 답답한 마음이 쌓이고 개인 시간이 확보가 안되니 스트레스를 관리할 수가 없어서 역대급으로 몸도 안좋아지고 부부 사이에도 자주 트러블이 생겼다. 일/육아/객관적 지표는 좋았지만 건강/멘탈/금전/신앙 이 안 좋았던 두 해였다. 


2018년에는 요섭이도 컸고 여러모로 우리가 적응을 했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약했던 부분들을  보완해서 정말 보람찬 한 해가 될수 있었으면 한다. 두 해 수고 많았습니다.


# 2018년 계획 및 목표


- 일

- 주저자 논문 2편 이상 쓰기

- 부저자 논문 3편 이상 참여

- SEED 제안서 내기

- 오픈 소스 소프트웨어 1개 이상 릴리즈

- 학회 참여 1회 이상 하기

- 영어 공부 시간 내서 하기 (Word Power 완독)


- 가족/육아

- 한국 방문 하기

- 부인과 한달에 한 번 둘만의 시간 보내기 

- 베이비 시터 구하기

- 요섭이 프리스쿨 등록

- 지섭이 프리스쿨 5일 보내기


- 건강

- 헬스장 일주일에 2번 가기

- 연말에 5마일 쉬지않고 뛸수 있기

- 체중 170 파운드로 줄이기 (현재 180+)

- 타이레놀 줄이기

- 아무리 늦어도 1시 반 이전에는 무조건 취침하기

- 혈압 120/80으로 유지

- 될 수 있으면 맥주대신 논알콜 맥주 먹기


- 신앙

- 미사 빠지지 않고 가서 딴생각 안하기

- Catholicism 그룹 소모임 참여


- 금전

- Foundation 수리비 페이 오프 하기

- 조금이라도 저금해 나가기 (3k 목표)


- 취미생활

- 유튜브 동영상 10편 이상 만들기

- ps4 게임 클리어 2개 하기


이런 저런 계획을 세웠지만, 딱히 바랄 것은 특별히 없고, 그저 사건/사고 없고 특별할 것 없이 우리 가족들 모두들 건강하고 행복하게 지내는 2018년이 되었으면 좋겠다.

Posted by 매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날이 무척 쌀쌀해졌어요

벌써 10월의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네요

동네 이곳 저곳에서 가을 축제가 한창이라

가족들과 나들이를 다녀왔어요


ㅎㅎ


오늘도 우리의 소소한 일상은 이어집니다 ㅎㅎ




Posted by 매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빠는 며칠전 부터 고프로라는 걸 사더니

신나게 찍고 있습니다


오늘은 VR 아빠 시뮬레이터라며 ㅋㅋ

과연 무슨 뻘짓을 하는걸까요

(영상에서 확인하세요ㅋㅋ)


애들은 조금만 놀아줘도 꺄르르

아빠가 놀아주기만 하면 행복해하네요


가족 친구 음식 다 포기하고

미국에 살게 된 큰 계기는 아이들과 보낼 수 있는 저녁이 있는 삶

이 소중한 시간을 함께 오래 기억하고 싶네요




유튜브 채널에 오셔서 구독 하시면 더 많은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 남겨주세요!


유튜브 채널 바로가기: https://www.youtube.com/channel/UCMXkU6C2AEIKvbuJQzNhoo


Posted by 매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퇴근길이 25분인데도


매일 엄청 길게 느껴지네요


한국선 매일 차에서 보내는 시간이 2시간씩 되었었는데


기름 떨어진다고 소동피우고..


그래도 집에 와보면 


사랑하는 마누라


사랑하는 아들 


그리고 멍멍이가 뛰쳐 나오니


행복한 아빠입니다




유튜브 채널 바로가기: https://www.youtube.com/channel/UCMXkU6C2AEIKvbuJQzNhoo

Posted by 매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