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피자는 제가 좋아하는 음식이기도 하지만

만들기 재밌어하는 음식이기도 합니다


밀가루부터 시작해서

반죽하고 발효시키는 재미부터

무엇이든 토핑이 될 수 있다는 점까지

단순하지만 쉽지않은 매력이 있지요


오늘은 지섭이와 함께 피자를 직접 구워봤습니다

피자는 아빠가 해주는거가 당연한 줄 아는 아들입니다

이거 하나 하고 나니 주말을 잘 보낸 것 같아 뿌듯하네요


레시피는 다음과 같이 정리해드립니다


[반죽]


1. 밀가루 (강력분 세컵) + 소금 2tsp + 올리브유 2TSP 을 준비합니다


2. 설탕1tsp + 액티브 드라이 이스트 2tsp + 따듯한 물 1컵을 준비합니다


3. 1과 2를 잘 섞어 (처음에 부을 때 소금 쪽은 피하는게 좋답니다/이스트가 소금을 싫어하고 설탕을 좋아한대요) 반죽합니다

    5-10분정도 공이 될정도로 하는데 물이 부족하면 아주 조금씩 추가합니다 (손에 묻히는 정도)


4. 젖은 면보나 랩으로 씌운 반죽을 30-45분 발효합니다 (겨울엔 1시간 이상해야될거같아요)


[토핑]


5. 반죽이 발효되는동안 토핑을 준비합니다

   토핑은 뭐든지 괜찮은데 될 수 있으면 수분기는 좀 제거해줍니다


6. 반죽이 발효되면 잘 펼쳐냅니다. 영상을 참고하시거나 밀대를 이용하여 동그랗게 만듭니다.


7. 동그랗게 만들어진 반죽에 토핑과 소스를 올립니다. 소스는 파스타/피자 소스 아무거나 상관없습니다.

    * 반죽 바닥에는 콘밀이나 덧밀가루를 뿌려주시거나 

    * 처음부터 팬에 넣어놓고 시작하세요 나중에 토핑 다해놓고 피자를 못옮기는 불상사가..


[굽기]


8. 준비된 피자를 500도 화씨/ 260도 섭씨로 달구어진 오븐에 넣고 10-12분 굽습니다.

    피자 치즈가 노릇노릇해지면 좋습니다


9. 구워진 피자에 파슬리/올리브오일 터치등으로 마무리 해줍니다


10. 가족과 함께 즐겁게 먹습니다




어쩌면 이걸 왜하나 싶은게 피자 만들기입니다

배달 해먹으면 쉬우니깐요 더 그럴싸하고요

그러나 애들이 함께 만들면 너무 좋아합니다

하고 나면 보람도 있고요


이번주는 당장 아니더라도 언젠가 꼭 가족과 함께 해보시길 강력크하게 추천드립니다


저도 꼬마때 아부지가 피자 만들어 주셨어요 (저보다 20년 앞서가심)

ㅎㅎ그게 잊혀지지가 않네요

우리 아들도 그럴까요?



Posted by 매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테이크를 집에서 맛있게 구워먹고자 노력에 노력을 한 결과 
이제야 꽤 괜찮은 스테이크를 만들수 있게 되었습니다 


알고 보면 간단한데 이 간단한거가 익숙해지려면 (안태워먹거나 너무 안익거나)  
연습이 많이 필요하더라고요 
  
간단한 노하우를 공유합니다 
  
1. 팬을 달굽니다. 그냥 코팅된 팬이면 충분합니다.. 


2. 달궈진 팬에 올리브 오일을 두릅니다.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은 끓는 점이 낮아서 쉽게 탑니다. 퓨어 올리브 오일을 써야됩니다. (중요한 듯.. 이걸 깨닫고 퀄리티가 올라갔습니다) 

3. 달구는 동안 고기에 소금과 후추를 뿌립니다. 고기에 두께에 따라서 소금과 후추의 양이 달라집니다. 
너무 짜거나 너무 간이 안되거나 하는게 문제인데. 해보면서 익히는 수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셰프따라한다고 얇은 고기에 소금 마구 뿌리면 짜서 못먹습니다 (경험자)

4. 달궈진 팬에 고기를 올립니다. 불은 중-강 사이에 놓고여

(고기를 올렸을때 치익 소리가 안나면

다시 꺼내고 더 달구세여

그냥 두면 망합니다)


버터를 한스푼정도 넣습니다. 녹으면 바닥에 잘 깔아줍니다.  
버터는 풍미를, 올리브 유는 온도를 올려주는 역할을 합니다. 

5. 통마늘을 몇개 던져 넣습니다. 로즈마리가 있으면 넣어줍니다. 

보통 생 로즈마리를 넣는데, 없으면 파우더처럼 나온거라도 넣어줍니다. 

6. 약간 탈까봐 불안하다 ? 이런 느낌으로 굽는 게 중요한데. 시어링한다고 합니다. 탈 것 같으면 팬을 살짝 들어서 온도를 낮춰줍니다. 
혹은 불을 살짝 줄여줍니다. 잠시후에 다시 올려줘야됩니다. 
그러면서 표면에 버터와 육즙, 올리브 유 섞인 것들을 뿌려주면서 굽습니다. 요걸 아로제라 합니다. 

고기가 두꺼운 경우에는 한 5분 정도를 각 면을 구워줍니다. 고기는 한번만 뒤집습니다. 
한쪽면이 타버리면 실패입니다 ㅠㅠ 하지만 적당히 바삭하게 튀기는 느낌으로 구워주는겁니다. 
그 와중에 마늘이 또 타면 안되니깐 마늘도 적당히 고기위에 올려서 대피 식혀주는 식으로 굽습니다. 

7. 쇠젓가락으로 찔러서 입술에 대보았을때 따듯한 느낌이 든다 하면 미디움정도 됩니다. 
보통 이런 두꺼운 고기는 겉이 탔다 싶어서 꺼내보면 

너무 레어해서 망하는 경우가 있는데, 젓가락으로 하는 방법이 가장 쉽습니다. 

8. 익혀진 고기는 꺼내고, 팬에 남은 육즙과 버터를 부어줍니다. 

9. 파슬리나 취향에 맞는 허브를 뿌려줍니다. 

10. 5분정도 냅뒀다 먹습니다. 레스팅이라고 하는데 고기가 적당히 안정화되고 맛있어지는 과정입니다. 
    
진짜 별거없는데 연습이 필요한것도 맞습니다. 
여러분 건투하시고 맛있는 스테이크 집에서 드십시오! 


근데 지금 보니 (1-2년전 영상) 

너무 못하네요 ㅠㅠ



Posted by 매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와우.... 스테이크 비쥬얼..ㅠㅠ 너무 맛있을 것 같아요 ㅠㅠㅠㅠ
    점심을 시원찮게 먹었는데, 저녁에 고기 꼭 먹어야겠네요 ㅎㅎ^^*
    꼼꼼한 레시피 감사합니다!

    2017.05.11 16: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스테이크는 진짜 미묘한 음식이에요. 엄청 간단하면서도 아주 잘 하기가 매우 어려운 ㅎㅎ 오늘저녁에 큰넘으로 구워서 배부르게 맛있게 드세요!

      2017.05.11 21:52 신고 [ ADDR : EDIT/ DEL ]


준비하기


- 양파는 반개는 슬라이스 반개는 찹핑해놓습니다
- 양상추 적당량 준비합니다
- 치즈 준비 - 저는 아메리칸 치즈를 썼지만 취향 따라 사용해주세요
- 토마토는 미리 썰어서 버거당 두장씩 넣을 수 있게 준비합니다
- 햄버거 빵은 파는 것을 이용했는데 저는 젤 큰거 샀습니다.
- 고기는 간 소고기 80% 살코기 20%지방 ground chuck을 사용했습니다
  미리 패티 모양으로 나온게 있어서 샀는데 없으시면 잘 뭉쳐서 눌러서 모양을 잡아주세요
- 피클은 파는 거 준비해 놨습니다


조리하기


1) 까먹고 빵 토스트를 맨 나중에 했는데 후라이팬이 깨끗해서 젤 첨에 하는게 낫습니다 
    타지 않도록 주의하고 달궈진 팬에 30초정도 빵을 토스트해줍니다
2) 고기는 소금 후추 간 올리브 유를 입혀서 면당 1분 30초정도 씩 익혀줍니다
    버거도 미디움 레어가 맛있다는 사실... 그리고 뒤집고 난 후에 치즈를 올리고 뚜껑을 덮어서 녹여줍니다
3) 고기 굽고난 팬에 버터와 찹된 양파를 넣어서 그릴해줍니다
4) 토스트된 햄버거 빵에 케찹/머스타드를 뿌려줍니다 (대충 각 두바퀴정도)
5) 고기+치즈/양파/피클를 올립니다
6) 나머지 윗쪽 빵에 마요네즈를 듬뿍 발라줍니다/ 그위에 그릴드 양파/양상추/토마토를 얹어줍니다
7) 두개를 합체합니다
8) 호일로 싸주면 먹을떄 (그나마) 편합니다.


 


끝!!
이게 햄버거라는게 해보니 단순한거 같은데 김밥처럼 준비물이 많고 손이 많이 가는 음식입니다
그래도 만들면서 즐거웠어요!!

Posted by 매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